통합식품안전정보망, 민원과 행정 쉬워진다

김수진 기자 | 기사입력 2020/11/26 [18:27]

통합식품안전정보망, 민원과 행정 쉬워진다

김수진 기자 | 입력 : 2020/11/26 [18:27]

 

▲     이미지=식약처 제공

[웰스데일리 김수진 기자]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6일 “오는 27일부터 민원인이 직접 방문하지 않고 민원을 신청할 수 있고 인허가 정보 등을 지도에 시각적으로 보여주는 등 ‘통합식품안전정보망’ 서비스를 확대한다”고 밝혔다.
    
식약처에 따르면 주요 내용은 기존 직접방문 또는 팩스 등을 통해 신청했던 민원을 식품안전나라에서 전자민원(3종)을 추가해 총 112종을 방문하지 않고도 민원을 신청할 수 있게 됐다.

추가된 전자민원(3종)은 ▲시험·검사기관 지정서 재발급 ▲식품첨가물의 기준 및 규격 개정 신청 ▲식품첨가물의 한시적 기준 및 규격 인정(유전자변형 미생물 유래 식품첨가물 안전성 심사 신청 포함) 신청 등이다.
 
또 각 부처·지자체에서 사용하는 식품행정통합시스템에서 인허가 정보 등을 지도에 시각적으로 보여주는 지도서비스 및 부적합 확률이 높은 업체·제품을 선정해주는 기능 등을 확대해 제공한다.

 

식약처 관계자는 “앞으로도 국민들이 쉽고 편리하게 통합식품안전정보망을 사용하고, 위생감시원들이 보다 효율적으로 식품안전관리를 할 수 있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선하겠다”고 말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관련기사목록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